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8 오전 10:44: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관광

경주시, 신라대종공원서 제야의 종 타종식 개최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31일
경주시는 31일 신라대종 공원에서 '2018 제야의 종' 타종행사를 개최한다.

시에 따르면, 이날 행사에서는 시민 콘서트, 신라대종 타종행사, 500인 시민 대합창회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한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찬 기해년 황금돼지의 해를 맞이할 카운트다운 이벤트를 마련했다.

또한, 사전행사로 에밀레 색소폰 앙상블의 관악합주, 오카리나 앙상블, 라파 콰르텟, 전통연희극단 '두두리'의 모듬북 공연을 비롯한 초대가수 공연 등 한해를 마무리하는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타종식 본 행사는 신라고취대 행렬과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시민들의 새해소망 영상, 500인 경주시민 대 합창에 이어 36명의 시민대표가 참여해 총 33회의 타종이 거행된다.

타종과 동시에 불꽃놀이와 함께 새해 소망과 염원을 담은 2000여 개의 LED 소망풍선을 날려 제야의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는다.

특히, 1200여 년 전부터 서라벌을 울려온 성덕대왕신종의 웅장한 울림과 예술적 가치를 그대로 재현한 신라대종 타종은 민선7기 경주의 새로운 도약과 국태민안을 기원한다.

마지막으로 시립합장단, 경주음악협회를 중심으로 시민 500여 명이 '희망의 나라로'를 합창하며 한해를 마무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는 최고의 이벤트를 펼친다.

한편, 이날 오후 6시부터 봉황대 앞 잔디광장에서 올 한해 뜨거운 인기를 끌며 새로운 도심관광콘텐츠로 부상한 봉황 프리마켓 행사를 비롯해 새해소망·소원지 만들기, 제기차기, 투호놀이 등 민속놀이 체험과 떡국, 어묵탕 등 먹거리 나눔행사가 진행된다.

주낙영 시장은 "국태민안을 바라는 성덕대왕신종의 발원을 이어 담은 신라대종의 큰 울림과 함께 시민 모두의 염원을 담아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고 감동의 순간이 될 제야의 종 타종식에 많은 시민들이 함께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31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32
오늘 방문자 수 : 1,623
총 방문자 수 : 4,516,851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