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30 오전 11:49: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주낙영 경주시장, 관광 숙박․여행․전세버스업 지원 방안 마련 건의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0년 09월 29일
↑↑ (사진=경주시 제공)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난 27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영상회의를 통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는 숙박․여행․전세버스업 등 관광산업 분야에 대한 지원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강력히 건의했다.

대한민국 관광·수학여행 1번지 경주는 지난 2014년 세월호, 2015년 메르스, 2016년 지진, 그리고 올해는 코로나19와 태풍 등 연이은 악재로 인해 사실상 관광업이라는 생물의 움직임이 멈추다 시피 한 상태로 관련 업계 종사자들은 숨조차 쉬기 어려운 실정에 처해있다.

주 시장의 건의는 지난 25일 실시된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 주재 관광·숙박․여행업계 고충 및 애로 청취 현장회의’ 에서 건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하루 빨리 지원 대책이 수립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것으로써,

▲먼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사실상 개점휴업 상태인 여행업과 전세버스업은 집합금지 업종이나 영업제한 업종보다 더욱 극심한 피해를 입고 있는 실정으로 특별피해업종에 준하는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각종 체육행사 취소, 교육청 수학여행 자제 공문 시달, 수학여행 시 안전관리를 위한 교육청 소속 시설 사용 등 조치에 따라 수학여행을 주 대상으로 영업하는 유스호스텔과 관련 업계의 피해 지원 대책 마련, ▲직접적인 영업활동 제한은 없으나 관련 업종의 집합금지 명령 등에 따라 사실상 영업활동이 전무함에도, 지원부서나 지원책이 특정되지 않은 지원 사각지대 내 업계에 대한 지원 대책과 재난지원 등을 협의할 관리 기관(부서) 지정, ▲일반여행업(전세버스 겸업) 2억원, 국내·국외여행업 1억5000만원 가량의 초저리 또는 무이자 대출 등 다각적 검토가 필요한 건의사항에 대해 국민권익위원회 등과 공조해 검토할 것을 건의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하루도 편할 날이 없는 관광업계의 현실에 이번에 건의한 사항 외에도 현장의 목소리를 계속 청취해 지원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중앙정부와 경북도, 지자체, 관련업계 등이 연계해 실질적 도움이 되는 대책이 마련되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전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0년 09월 29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57
오늘 방문자 수 : 1,582
총 방문자 수 : 6,014,261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