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2-02 오후 03:54: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시, 내년 예산 1조5650억원 편성…시의회 제출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1년 11월 22일
↑↑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22일 내년도 본예산안으로 1조5650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일반회계 1조3850억원, 특별회계 470억원, 공기업특별회계 1330억원으로 올해 본예산 1조4895억원 보다 755억원 증액됐다.

이는 전년대비 5.1% 늘어난 규모로 경주시가 철저한 재정분석과 진단을 통해 보통교부세를 1280억원 이상 확보한 것이 예산 증액의 결정적인 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경주시에 따르면 위드코로나 시대를 맞아 시민들의 빠른 일상회복을 위한 민생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 사회안전망 구축은 물론 대규모 투자사업 배분 등에 역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

주요 예산안(일반회계)을 살펴보면 사회복지·보건분야(31%), 교통물류 및 국토 지역개발(16%)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농림해양 산림과 산업·중소기업(14%), 공공질서 안전 및 환경분야(8%), 문화 및 관광분야(8%), 일반공공행정분야(6%) 등이 뒤를 이었다.

사업별로는 위드 코로나시대 관광르네상스 사업인 문화예술공간 활성화, 관광서비스 시설환경개선지원 등 15억원, 도시경관개선사업인 서라벌 황금정원 프로젝트 36억원, 차별화된 경관정책 사업인 신라의달밤 황금조명 78억원이 배정됐다.

또 폐철도 활용사업인 동천 황성 도시숲 조성 100억원, 지하차도 구조개선 25억원, 황남, 안강 화물자동차 등 공영주차장 조성 136억원, 강변로 개설 마무리 29억원, 감포중앙도시계획도로 마무리 25억원 등 시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사업에 중점을 뒀다.

특히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맘(MOM)편한 경주'를 위해 출산축하금 및 장려금과 더불어 난임부부 시술비 확대지원 등에 43억원, 초등학교 신입생 전원에게 입학축하금 1억9000만원 지원사업 등 신혼부부와 어린이를 위한 사업에도 많은 예산을 배정했다.

이밖에도 폐선 예정부지 변 완충녹지 보상을 위해 발행한 지방채 200억원 조기 상환, 상수도특별회계 지방채 잔액 95억9000만원 조기 상환 등 빚 없는 도시 실현에도 노력키로 했다.

장진 정책기획관은 "2022년도 예산은 코로나 팬데믹을 확실하게 이겨내고 극복하기 위해 재정이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줘야 한다"며 "시의회 심의를 통해 확정된 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대한 신속하게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가 제출한 2022년도 예산안은 시의회 심의를 거쳐 다음 달 13일 확정될 예정이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1년 11월 22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159
오늘 방문자 수 : 3,469
총 방문자 수 : 7,048,700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