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9 오후 12:00: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시, 베트남 수 처리사업 진출 본격화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6월 28일
이영석 경북 경주부시장 일행은 지난 16일~19일까지 경주시 수처리기술의 베트남 수처리사업 추진을 위한 베트남 10대 민간수출기업인 선하그룹 본사 및 화락과학기술단지 등 현장조사차 하노이를 방문했다.

경주시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지난 4월 경주시 맑은물사업본부와 베트남 선하그룹간의 베트남 수처리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체결을 한 가운데 선하그룹 회장의 초청을 받아 성사됐다.

지난 17일 베트남 하노이에 소재한 선하그룹 본사방문을 방문한 이영석 부시장은 레빙썬(Le Vin Son) 선하그룹 회장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GJ-R 및 GJ-S공법 구매의향서를 체결했으며, 경주시 물 정화기술을 이용한 베트남 수 처리사업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트랜밴텅(TRAN VAN TUNG) 베트남 과학기술부 차관을 면담해 베트남 물 산업진출에 대해 지원하기로 했으며, 삼성전자 등 해외기업들이 입주해 있는 박닌성 산업단지를 견학해 경주시 물 정화기술에 대한 적용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지난 18일에는 보우투언넌(VO TUAN NHAN) 베트남 자원환경 차관을 면담해 경주시의 물 정화기술을 소개했으며, 화락과학기술단지 단장의 초청으로 화락과학기술단지 현장을 방문, 현장에서 단지 내 상하수처리 시설에 대한 기술지원과 설치부지, 적용성 등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또한, 이영석 부시장은 한-베 환경산업 협력센터를 방문해 정건영 센터장을 만나 베트남 물 산업시장의 전망과 정보교류, 기술지원 등에 대해 환경부차원에서의 협조를 부탁했다.

선하그룹은 하노이 시와 공동으로 중장기적인 베트남 환경산업 진출을 위해 Clean Water 연구개발 센터 설립을 추진 중이며, 이영석 부시장과 레빙썬 선하그룹 회장과 체결한 GJ-R 및 GJ-S공법 구매의향서는 각각 하루 100t 규모의 경주시의 수처리장치를 연구개발 센터에 전시해 베트남 현지 특성에 적합한 기술의 공동연구와 사업화를 위한 선행과제의 일환으로 성사됐다.

레빙썬 선하그룹 회장은 “경주시의 혁신적인 수 처리기술은 처리성능이 우수하고 운전이 간편한 장점이 있다. 이는 우리 선화그룹에서 원하던 기술이며 유럽과 일본의 기술과 비교해도 경쟁력이 충분해 상수 및 하‧폐수, 공업단지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판단된다”며 “우선 GJ-S장치와 GJ-R장치를 시범시설로 우선 구입해 Clean Water 연구개발 센터에 설치 운영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영석 부시장은 "경주시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한 물 정화기술의 우수성을 소개하고 구매계약 체결을 발판으로 선진 상하수도기술과 노하우를 베트남 지역 보급 확대해 경주시의 수익 창출과 위상 강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며 "또한 이를 계기로 베트남 물 산업시장을 넘어 동남아지역 물 산업 시장의 진출을 선도 하겠다"고 말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6월 28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93
오늘 방문자 수 : 1,113
총 방문자 수 : 4,603,890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