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30 오후 04:39: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한수원, 청송에 풍력단지 준공 및 수상태양광 기공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21일
↑↑ (사진=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은 청송양수발전소 인근 청송 노래산 자락에 19.2MW의 대규모 풍력발전단지 건설을 완료하고 발전소 현장에서 21일 준공식을 열었다.

청송노래산풍력단지는 66,000㎡ 부지에 총 사업비 약 541억원을 투입해 2018년 10월 착공, 올 9월 준공됐다. 총 19.2MW 규모로 연간 37,000MWh의 전력을 생산하게 되며, 이는 청송군 전체 1만4000여 가구의 약 115%에 해당하는 1만6000여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수준이다.

청송노래산풍력단지는 2014년 한수원 자체적으로 입지를 발굴하고 풍황조사를 실시한 후 풍력 전문기업인 대명에너지(주)와 출자사업 방식으로 공동개발협약(JDA)을 체결하고 약 5년에 걸쳐 인허가 절차와 설치공사를 거쳐 지난해 11월 발전기 6기 설치를 완료하고 상업운전을 시작했다.

같은 날 한수원은 청송양수발전소 하부저수지에 4.4㎿급 수상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하기로 하고, 발전소 인근에서 기공식을 열었다. 기공식에는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해 윤경희 청송군수, 서정표 한화솔루션 전무 등이 참석했다.

2021년 3월 준공예정인 청송양수 수상태양광발전소는 국내 최초로 발전용댐을 활용한 수상태양광 시설이다. 저수지 면적 중 약 5.7%에 해당하는 2만9000여㎡에 태양광모듈을 설치해 연간 5560MWh의 전력을 생산하며, 이는 청송군 관내 2800여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수준이다.

특히 이 발전소는 지난달 강화된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 설비지침 기준을 최초로 적용하는 시설로, 지침에 따라 친환경·고내구성 수상용 태양광모듈을 적용해 고온·고습한 수상환경에서 수질오염의 우려가 없고 안전하게 운영할 수 있는 발전소를 건설할 예정이다.

더불어, 전망대, 포토존, 야간조명 등을 설치해 지역민에게 편의시설을 제공하고 청송군의 관광자원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신재생에너지원에 대한 투자확대를 통해 공기업으로서의 책무를 충실히 이행하고, 세계적인 종합에너지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수원은 2030년까지 20조원을 투자해 태양광·풍력 위주의 신규 신재생설비 7.6GW를 확보할 계획이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21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638
오늘 방문자 수 : 314
총 방문자 수 : 6,098,968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