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5-23 오후 04:03: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북문화관광公, 주한미군 대상 매력 관광상품 개발 박차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1년 12월 30일
↑↑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제공)
경북도와 경북도문화관광공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국내에 주둔하고 있는 주한미군·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경북 문화관광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밀리터리 마케팅(M/M)을 적극적으로 전개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경북도와 평택기지(캠프험프리스) 주한미군 부인회(United Club)와 체결한 업무협약을 기점으로 코로나 19 등 많은 제약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주한미군의 경북 문화관광 교류를 이어왔다.

그 결실로 올해에는 문경·안동 등 체험 관광프로그램을 발굴, 주한미군 및 관계자 들을 대상으로 시범팸투어 및 관광상품을 운영해 소기의 성과와 함께 경북관광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지난해에는 주한미군 홍보용 경북나드리 책자 제작 및 배포, 부대 내 발행 잡지(DMZ To The Sea)를 활용해 경북관광 홍보마케팅을 전개함과 더불어 주한미군 관계자 초청 팸투어 및 도선서원 선비문화체험 상품을 운영해 참가자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기도 했다.

올해에는 도내 액티비티&힐링 체험 상품개발, 세계유산축전 연계 팸투어, 템플스테이 체험, 경주 문화체험, 울릉도(독도) 탐방 등 타깃 맞춤형 상품 운영 등의 사업을 통해 경북 관광에 대한 확대 가능성을 확인하는 한편, 대구기지(캠프워커), 왜관기지(캠프캐럴)와도 네트워크를 구축해 향후 지속성장 가능한 기반을 구축하기도 했다.

주한미군을 대상으로 하는 관광마케팅은 미군부대 특유의 폐쇄성으로 부대 내 미군들과 쉽게 접촉할 수 없는 등 여러가지 제약이 많아 사업 추진에 많은 애로점이 상존하지만, 한번 루트를 개발하고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나면 발전 가능성이 다분하고 메리트가 충분히 있는 관광 시장으로 평가 받고 있다.

이에 공사는 이런 틈새시장 공략(niche marketing)을 통해 차별화된 관광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경북 관광의 외연 확대에 집중하고 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1년 12월 30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129
오늘 방문자 수 : 1,719
총 방문자 수 : 7,428,203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