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6-30 오후 04:46: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 안강 두류공업지역, 광역단위 대기개선 시범사업 선정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2년 06월 09일
↑↑ 두류공단 내 악취배출처리시설 설치 대상 업체.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안강 두류공업지역이 환경부가 주관하는 '광역단위 대기개선 공모사업'에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난달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안강읍 두류공업지역에는 총 61개의 사업장이 있으며, 이 가운데 폐기물처리업·비료제조업 등 악취배출업체 44개소가 영업을 하고 있어 악취로 인한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오고 있다.

이에 환경부는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경주두류공업지역을 비롯 전국 6개 지역을 대기개선 지역으로 선정하고 사업비 각 30억원씩을 지원키로 했다.

이번 사업은 2023년까지 악취배출업체의 악취 및 대기오염 방지시설 교체, 신·증설비의 90%를 지원한다.

두류공업지역이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되면서 행정처분 등 관리가 강화되는 만큼 악취배출시설을 설치‧운영하고 있는 사업장에서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이 요구된다.

신진욱 환경과장은 "두류공업지역이 악취관리지역에 이어 광역단위 대기개선 시범사업지역으로 지정된 만큼 입주업체 대상 시설개선의 적극 실현을 통해 그간의 악취 민원해결 등 환경부, 경북도와 협업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2년 06월 09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142
오늘 방문자 수 : 1,056
총 방문자 수 : 7,516,763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