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10-04 오후 04:50: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시, 40억원 곗돈 사기 관련 전담팀 구성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3년 05월 04일
↑↑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최근 감포읍에서 발생한 곗돈 사기 사건과 관련 전담팀(TF)을 구성했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최근 감포읍의 한 어촌마을에서 계주를 맡아온 A씨가 40억원에 달하는 곗돈을 가지고 잠적했다. 확인된 피해자만 40여명에 달한다.

이에 경주시는 감포읍장을 단장으로 한 전담팀을 조직하고 사기 피해자들을 적극 지원하기로 나섰다.

또 피해자 지원과 상담을 위한 '피해자 신고센터'를 감포읍사무소에 설치하고 운영하기로 했다.

이곳에서 경주시 고문변호사 제도를 활용해 피해자들의 법률적 자문을 지원한다.

이밖에도 경주시는 피해자의 심리적 안정을 위하여 정신·심리 상담서비스(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를 제공할 방침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피해자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지원책을 강구해 돕겠다"고 말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3년 05월 04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20
오늘 방문자 수 : 673
총 방문자 수 : 8,899,092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