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7-11 오후 04:55: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주시, 교통사고 사망자 최근 10년간 절반으로 감소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4년 06월 20일
↑↑ 경주시가 교통사고 위험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경주 용강동과 동천동을 잇는 ‘다불로 보행자 전용도로’ 모습. (사진=경주시 제공)

경주지역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최근 10년간 절반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경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경주에서 1176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42명이 숨지고 1670명이 다쳤다.

이는 지난 2013년 교통사고 통계보다 사고 건수는 45.9%, 사망자 수는 48.8%, 부상자 수는 51.7% 각각 감소했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AS) 기준 경주지역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2013년 82명으로 최근 10년 간 최다 사망자 수를 기록했다.

연도별 사망자 수는 2014년 69명, 2015년 68명, 2016년 58명, 2017년 43명, 2018년 45명, 2019년 35명, 2020년 30명, 2021년 38명, 2022년 35명, 2023년 42명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교통사고 건수와 부상자 수도 현저히 감소했다.

2013년 2174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3458명이 다친 반면, 2023년 1176건이 발생해 1670명이 다쳐 사고 건수는 절반 가까이, 부상자 수는 절반 넘게 줄었다.

연도별 교통사고 건수와 부상자 수는 2014년 2123건 3468명, 2015년 2057건 3339명, 2016년 1715건 2733명, 2017년 1675건 2599명, 2018년 1626건 2529명, 2019년 1741건 2714명, 2020년 1312건 1914명, 2021년 1259건 1909명, 2022년 1206건 1810명으로 집계됐다.

보행자 사망자 수도 2013년 22명에서 2023년 8명으로 눈에 띄게 감소했다.

이 같은 감소세는 경주경찰서와 함께 어린이와 노인 등 교통약자를 위한 맞춤형 교통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온 결과라는 게 경주시의 설명이다.

시는 초등학교 주변 횡단보도에 노란 신호등을 설치하는 등 등·하굣길 어린이 안전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시설 개선에 역점을 두고 진행해 왔다.

또 어르신 안전을 위해 지역 주요 거점 횡단보도마다 고휘도 LED 투광등을 설치하는 등 고령자 보행사고 예방에도 행정력을 집중해 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유관기관과 시민들이 한뜻으로 많은 노력을 기울인 데 따른 긍정적인 결과"라며 "경주시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교통정책으로 교통사고 사망자 수를 현저히 줄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24년 06월 20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7,089
오늘 방문자 수 : 2,876
총 방문자 수 : 9,837,557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