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23 오후 04:56: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관광

경북문화관광公, 베트남 하노이시에 경북관광홍보사무소 개소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7월 30일
(사진=경주시 제공)
경북도문화관광공사와 경북도는 베트남 관광객 유치를 위해 지난 25일 베트남 하노이시에 '경북도 관광홍보사무소'를 개소했다.

공사에 따르면 관광홍보사무소는 베트남 내 경북관광 인지도 제고와 관광객 유치를 위해 현지여행사 및 유관기관과의 협업, 경북 관광상품 개발 및 현지홍보판촉, 기업 및 일반소비자 대상 관광정보 제공 등 다양한 업무를 현지에서 진행한다.

사무소 운영은 경북도 국외전담여행사인 ㈜아리랑투어써비스가 공모를 통해 맡게 됐다.

이날 개소식은 경북도 관광홍보사무소에서 베트남 문체부, 관광협회 등 현지 공공기관의 주요 인사들과 현판식을 가진 뒤, 메트로폴 호텔에서 현지 주요여행사, 한국관광공사 하노이지사, 경북도 해외자문위원, 하노이한인회, 주베트남한국대사관 등 한국 유관기관을 비롯해 베트남 진출 한국기업과 현지 언론사 등 60여명이 함께 사무소 개소를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다.

특히 지난 5월 베트남 문체부 초청 전지훈련시설 점검 팸투어로 인연을 맺은 베트남 문체부 트랜덕 판 차관보는 이날 개소식에 직접 참가해 "경북도는 우수한 체육시설과 더불어 도내 문화유산이 많고 자연경관이 매우 아름다운 곳이었다"며 "경북도 관광홍보사무소 개소를 계기로 양국간의 상호 문화관광 교류가 증진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베트남 문체부는 지난 5월 훈련장 점검 이후 경북도 예천 육상시설에 다음달 중순부터 오는 9월 한달 간 베트남 육상 국가대표 선수들을 전지훈련 보낼 것을 확정하고 준비하고 있으며 앞으로 열릴 동계올림픽 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게임 준비를 위해 베트남선수들을 경북으로 전지훈련을 보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경북도 관광홍보사무소에서 베트남시장 맞춤형 관광상품 제안 발표 후, 한국관광공사 하노이지사와 비엣트레블, 사이공투어리스트 등 현지 주요여행사들과 경북상품 홍보판촉을 공동 진행키로 협의했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앞으로 홍보사무소를 통해 이 소중한 인연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 경북의 매력을 현지에 적극 알려 더 많은 베트남관광객이 경북을 찾을 수 있도록 맞춤형 마케팅을 적극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7월 30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499
오늘 방문자 수 : 2,482
총 방문자 수 : 4,774,650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