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8 오전 10:44: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시정

주낙영 경주시장, 분위기 변화 위해 서서 결재...직원 소통에 나서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21일
경주시는 일하는 방식 개선에 이어 시정 추진의 내실화를 기하고, 시장과 직원 간의 눈높이를 맞춰 앉지 않고 서서 결재하는 방식으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이런 결재 방식은 민선 7기 들어오면서 타 지자체에서는 볼 수 없는 획기적인 운영방식이며, 결재를 받는 직원들은 시장과의 거리감이 없이 편안하게 소통을 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눈높이를 맞춰 대면결재 시 시장과 직원 간의 소통으로 유대를 강화하고 보다 자세한 업무 내용과 이해로 시정 운영의 내실을 다지고 직원 개개인의 의견 하나까지도 놓치지 않고 청취할 수 있는 방식이다.

또한, 직원의 사기진작과 성취 의욕을 고취시켜 시정 추진에 활력을 불어넣고 화합하는 열린 도시 경주 실현에 능동적인 대처 자세를 갖게 한다는 방침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내면의 변화는 외면의 변화에서 시작된다”면서 “직원들과의 소통과 경주시의 중심인 '시민'과의 소통행정을 적극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시정발전을 위해 더 나은 시책과 제도를 발굴하고 비효율적인 제도는 즉각적인 보완과 개선으로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시정으로 발돋움하겠다”며 강한 의지를 얘기했다.
윤용찬 기자 / yyc3113@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21일
- Copyrights ⓒ영남사람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532
오늘 방문자 수 : 1,712
총 방문자 수 : 4,516,940
상호: 영남사람들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양정로 261-1,3층(동천동) / 발행인·편집인 : 윤용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찬
mail: yyc3113@naver.com / Tel: 054-777-6666 / Fax : 054-777-666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Copyright ⓒ 영남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